가을 손님

장종희

빗줄기에 숨어 든 낯선 채취에
이내 마음 촉촉히 적시우고
잔잔한 찾아드는 시선의 여운

피부를 솔깃 여미는 찬 바람에
촉촉한 설레임으로 물들여져
미쳐 못 느끼던 심장 고동소리는
터보엔진을 붙인 듯
풍성한 입김 불며 돌아갑니다.

절정의 신기루에 한시름 하며
오매불망 하며 보내니
나무등걸처럼 메마르고
힘줄이 가녀린 실 마냥 얇아집니다.

열열하게 끌려다닌 실타래는
시간의 중력에 물러나고

이내 그대가 찾아주니
어디로 나빌레라 할까나.

'책과의만남 > 시와함께하는삶'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을숲 전야제 장종희  (0) 2014.10.26
滿開의 고동소리 장종희  (0) 2014.10.16
가을손님 장종희  (0) 2014.10.03
5월 시원한 손님 - 장종희  (0) 2013.05.30
뜨거운 여름 햇살 - 장종희  (0) 2013.05.30
4월 밤찬가  (0) 2013.04.05
Share |
Posted by 플래닝조율사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기업전문강사, 소셜미디어 강사, 기획력, 창의력, 아이디어, 스토리텔링 강의, 검색광고마케터, 칼럼리스트, 강의문의 : zabarai@naver.com by 플래닝조율사
장종희대표와 달콤한 인맥맺기
Facebook

카테고리

기획전문가
장종희 대표
기획자의하루
세상사 관심모드
책과의만남
용어 이해하기
마케팅알아가기
SNS소셜미디어
기획력향상
웝사이트전략
온라인광고알까기
정보갈무리
Total : 1,765,408
Today : 31 Yesterday : 2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