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랜스페이스 장종희 대표
온라인에서 2000명 이상의 인맥을 가진 '마당발'이 화제다.

23일 인맥구축 사이트 링크나우에 따르면 장종희(33) 플랜스페이스(온라인 마케팅업체) 대표가 2147명의 인맥를 보유해 이 사이트 회원 7만여명 중 최대 인맥을 가진 것으로 나타났다.
 
링크나우는 CEO, 직장인, 연구원 등이 회원으로 가입돼 있으며, 상대의 경력, 전문분야, 자기소개, 학력 등을 보고 인맥 연결을 요청하는 방식이다. 요청에 동의하면 서로 연락처를 확인하고 각자의 인맥도 공유할 수 있다.

장 대표가 이처럼 많은 인맥을 확보하게 된 것은
컨설턴트라는 직업적 특성과 함께 하루 2~3시간씩 온라인 인맥 관리에 쏟는 정성 때문이다.

상품 기획과 유통에 대한 조언과 마케팅 전문가 양성까지 하는 장 대표는 대부분 시간을 사람 만나는데 쓴다.

또 2002년부터 블로그와 카페 등을 이용한 온라인 마케팅을 주제로 삼성경제연구소 내 기획연구회 포럼의 장을 맡고 있다.

장 대표는
명함첩을 직업과 분야별로 분류하는 등 체계적인 인맥 관리에 적극적이다. 그는 특히 온라인 인맥 관리에 쏟는 시간이 '사업 파트너' 혹은 '친구'로 이어진다는 믿음을 갖고 있다.

장 대표는 "오프라인 인맥이 '기브 앤 테이크'(Give&Take)라면 온라인에선 '기브 앤 기브'(Give&Give)"라며 "내가 갖고 있는 인맥 네트워크와 지식을 최대한 나눠야 넓고 튼튼한 인맥 사슬이 만들어진다"고 말했다.

이같은 마당발 인맥 탓에 전혀 모르는 사람이 취업 자리를 부탁하거나, 사생활이 담긴 고민까지 들어야하는 등 고충도 적지 않다.

장 대표는 "보통
진솔하게 답변해줬지만 정말 난감할 경우에는 답변을 하지 못한다"고 말했다.

그는 "서로의 목적이 안 맞으면 금세 끊기는 것이 온라인 세상"이라며 "도움을 얻기보다 주고자 하는 마인드로 인맥을 구축한다면 성공적인 인맥관계를 형성할 수 있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서희연 기자 shyremon@hankyung.com

출처 : http://www.hankyung.com/news/app/newsview.php?aid=200906228847g

Share |
Posted by 플래닝조율사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기업전문강사, 소셜미디어 강사, 기획력, 창의력, 아이디어, 스토리텔링 강의, 검색광고마케터, 칼럼리스트, 강의문의 : zabarai@naver.com by 플래닝조율사
장종희대표와 달콤한 인맥맺기
Facebook

카테고리

기획전문가
장종희 대표
기획자의하루
세상사 관심모드
책과의만남
용어 이해하기
마케팅알아가기
SNS소셜미디어
기획력향상
웝사이트전략
온라인광고알까기
정보갈무리
Total : 1,750,256
Today : 37 Yesterday : 3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