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이미지보기

책소개
 
지옥으로 가는 길은 수많은 부사들로 뒤덮여 있다고 딱 잘라 얘기하는 스티븐 킹이 속 시원하면서 무척 부럽다. 그리고 신체적 묘사를 통해 인물의 성격을 손쉽게 드러내려 해서도 안 된다고 말하는 부분에서는 왜 지금까지의 그의 소설들이 스토리텔링을 위주로 하면서도 상습적인 진부함을 벗어날 수 있었는지를 깨닫게 한다.

'창작론'이라는 꽤 묵직한 부제가 붙어있긴 하지만 스티븐 킹의 유머러스한 자서전에 더 가깝다. 글쓰기에 대해 진지하게 얘기하고 있지만 그의 소설들이 그러했듯 무척이나 확실하고 간결하기에 어려운 단어문장에 찌들리지 않고 신선한 정신상태를 유지시키면서 책을 끝까지 읽을 수 있다.

꼭 작가 지망생이 아니더라도 글쓰기에 대해 고민하며 살아야하는 우리들, 논술고사를 앞둔 학생들에게 유쾌한 글쓰기 가이드가 될 것 같다. 글을 잘 쓴다는 건 삶에 있어서 일종의 '덤'이 아닐까.

저자 및 역자 소개 
 
저 : 스티븐 킹 
    
『샤이닝』『미저리』『쇼생크 탈출』『돌로레스 클레이본』『스탠 바이 미』『그린 마일』 등의 소설들은 책으로뿐만 아니라 영화도 만들어져 전 세계 사람들에게 너무나 잘 알려져 있는 세계적인 베스트셀러 작가인 스티븐 킹은 어린 시절 부모의 이혼으로 형 데이빗과 함께 어머니에 의해 길러졌다. 소년 시절 스티븐 킹의 어머니는 꼬마 스티븐이 소설 한 편을 완성시킬 때마다 25센트 동전을 주었고, 그것은 미국 최고 베스트셀러 작가의 밑거름이 되었다. 책 읽는 것을 좋아하던 소년이었던 스티븐 킹은 HUGH LOFTING의 'DR.DOOLITTLE'을 읽은 후 작가가 되기로 결심했다. RICHARD MATHESON의 'I AM LEGEND'는 그런 그에게 호러 소설을 쓰게 되는 계기를 만들어 주었다. 십대 초반에 썼던 첫 소설이 앨라배마 지방의 작은 공포잡지에 실린 것에 고무되어 소년 스티븐은 꾸준히 여러 잡지사와 출판사에 자신의 소설을 투고했다. 출판사들로부터 날아오는 거절 쪽지들을 꽂아놓는 전용 못을 더 크고 튼튼한 것으로 바꿔야 할만큼 숱한 거절을 당하고서도 그는 글쓰기를 버리지 못했다.

결혼하고 아이들을 낳으면서 경제적으로 궁핍한 가운데서도 글쓰기를 포기하지 않았던 스티븐 킹은 첫 장편 「캐리」의 성공으로 성공적인 작가의 길에 들어서게 되었다. 스티븐 킹의 신작 소설이 나오면 미국의 주간 베스트셀러 차트에는 2,3주 동안 1위에 오른 후 곧 베스트 셀러 목록에서 빠져버린다고 하는데, 그것은 그 2,3주 내에 밀리언셀러가 되어 그후에는 더이상 사볼 사람이 없게 되는 때문이라고 하니, 그의 인기를 짐작할 만하다.

역자 : 김진준 
연세대학교 사회학과 및 영문과를 거쳐 미국 마이애미 대학교 대학원에서 영문학을 전공했다. 현재 전문번역가로 황성한 활동을 하고 있으며, 출판사들이 가장 선호하는 번역자이기도 하다. (미메시스 창간호) 역서로는 『도둑신부』『총,균,쇠』『홀로 천천히 자유롭게』『악마의 시』등이 있다.

책속으로   

뿡야!
그는 신이 나서 소리쳤다. 마치 두엄통에 빠진 것 같았다. 그 어둠, 질식할 듯한 기분을 나는 기억한다. 그리고 내가 웃고 있었다는 것도 기억한다. 끔찍한 짓이었지만 일면 우습기도 했기 때문이다. 여러면에서 율라뷸라는 나에게 비평에 대한 저항력을 키워주었다. 90KG도 넘는 거구가 얼굴을 깔고 앉아 방귀를 뀌면서 뿡야라고 외치는 사태를 몇번이나 당하고 나면...--- p.22
 
나는 창작 교실이나 세미나에 참석하는 것이 초보 소설가들에게 도움이 되느냐는 질문을 자주 받는다. 그런데 그렇게 묻는 사람들이 원하는 것은 기적의 특효약이나 비결이나 덤보의 마술 깃털 따위일 때가 너무 많아서 탈이다. 안내 책자가 제아무리 매력적으로 보여도 교실이나 작가 양성소에 그런 것들이 있을 리 없다.--- p.286 창작론 중에서
 
출처 : yes24

Share |
Posted by 플래닝조율사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기업전문강사, 소셜미디어 강사, 기획력, 창의력, 아이디어, 스토리텔링 강의, 검색광고마케터, 칼럼리스트, 강의문의 : zabarai@naver.com by 플래닝조율사
장종희대표와 달콤한 인맥맺기
Facebook

카테고리

기획전문가
장종희 대표
기획자의하루
세상사 관심모드
책과의만남
용어 이해하기
마케팅알아가기
SNS소셜미디어
기획력향상
웝사이트전략
온라인광고알까기
정보갈무리
Total : 1,785,375
Today : 49 Yesterday : 103